Knmm Online Museum
SNS
Mailing Service
약관보기

지난전시

박물관 및 해양연구기관 등과 협력한
다양한 기획전을 소개합니다.

2018년 국제교류 순회전 대항해시대, 바닷길에서 만난 아시아 도자기

  • 전시기간 2018 - 04 - 17 ~ 2018 - 06 - 17
  • 전시장소 기획전시실
  • 관람료 무료
  • 주관/주최 국립해양박물관, 국립해양문화재연구소, 베트남 국립역사박물관
지난전시

국립해양박물관은 국립해양문화재연구소, 베트남 국립역사박물관과 공동으로 베트남의 수중고고학 성과를 국내에 소개하는 국제교류 순회전시를 마련하였습니다.

베트남의 수중고고학은 1990년 바리아-붕타우 근해의 17세기 ‘혼까우(Hon Cau) 난파선’ 발굴을 시작으로, 지금까지 15척에 대한 학술조사가 이루어졌습니다.

그동안 발견된 도자기는 8세기에서 20세기 초 아시아와 유럽을 항해하던 무역선으로, 해상실크로드 역사상 황금기에 거래된 도자기 등의 상품을 싣고 있었습니다.

이번 전시에 소개하는 대상은 베트남 해역에서 발견된 5척의 난파선에서 출수된 자료들입니다.

주요 전시 자료는 15~18세기 해상 실크로드를 따라 수출되었던 베트남, 중국, 태국의 도자기들이며, 15세기 꾸라오참(Cu Lao Cham)과 혼점(Hon Dam), 16~17세기 빙투언Binh Thuan),

17세기 혼까우(Hon Cau), 18세기 까마우(Ca Mau) 난파선에서 잠들어 있던 보물들입니다.

해상 실크로드의 주요 길목이었던 베트남 바닷길의 교역사적 의미를 이해하고, 난파선 속에서 확인되는 아시아 도자기의 신비로움과 아름다움을 감상할 수 있는 기회가 되길 바랍니다.

또한, 경계선 없이 이어진 광활한 바다를 통해 3기관의 해양문화유산 연구와 문화 교류가 한층 더 견고히 하는 계기가 되기를 기대합니다.