본격적인 봄의 시작을 알린 것은 바로 ‘봄비’였습니다.
보슬보슬 내렸던 비는, 땅에서 물이 되었죠. 그리고 그 물은 나무의 새순을 톡톡 두드리며 ‘일어나라’고 재촉했고요.
그래서 올 봄의 ‘물’은 시작이란 의미로 느껴진 것일지도 모르겠습니다.

국립해양박물관이 이야기하는 ‘물’, ‘바다’도 마찬가지입니다.
어딘가로 떠날 때 마주하는 곳이 바로 바다이기 때문이죠. 또한 미래 에너지와 생물에 대한 연구가
이뤄지는 곳 또한 바다이기도 합니다. 그렇기에 국립해양박물관의 ‘물, 바다’는 앞으로 나아가기 위한 ‘시작점’으로 생각해봐도 좋을 것 같습니다.

이번호 메르진은 「물」이란 주제로 다양한 이야기를 하려 합니다. 이 이야기들이 여러분의 일상을 촉촉하게
만들어줄 마중물이 되길 기대해봅니다.

MERZINE NEWS
line

“까치 까치 설날은 어저께고요~ 우리 우리 설날은 오늘이래요!”
국립해양박물관도 많은 가족들과 함께 진짜배기 새해를 맞이했습니다. “새해 복 많이 받으시개” 라는 주제로
福담은 가훈 캘리그라피, 떡메치기 체험, 민속놀이 한마당, 버블매직쇼와 영화상영 등 다양한 프로그램으로
관람객들을 만나보았죠. 그리고 한복을 입고 방문한 관람객들을 대상으로 음료쿠폰 선물을 드리기도 했고요.
명절에도 즐겁고 풍성한 국립해양박물관, 앞으로도 많이 기대하시개!

설맞이 문화행사
설맞이 문화행사
line

함께 할 때 더 기쁜 우리, 국립해양박물관에는 ‘함께’의 의미를 만들어가는 사람들이 있는데요.
바로 ‘바다나눔봉사단’입니다. 바다나눔봉사단은 다양한 사회공헌활동을 하고 있지만, 특히 명절마다 지역이웃을 위한 ‘장보기’ 배달을 꾸준히 진행하고 있죠. 올 설에도 영도종합사회복지관과 함께 농수산물을 직접 포장하고 전해드리는 사회공헌활동을 펼쳤답니다. 2018년에도 계속될 박물관의 나눔, 함께 응원해주세요.

설맞이 사회공헌활동
line

예로부터 바다는 많은 이들의 상상을 자극하는 곳이었습니다.
동서양을 막론하고 바다를 주제로 한 시와 소설이 많았던 것은 바로 이 때문이겠죠. ‘해양문학’이라는 장르로
분류되는 이 작품들의 확산을 위해 2018년 3월, 국립해양박물관은 해양문학가협회와 MOU를 체결했습니다.
이 과정에서 국내최초 해양문학 종합지 ‘해양과 문학’ 등 해양도서 200여권을 기증받았고, 이를 해양문학
전용서가에 비치할 예정이라고 해요. 바다의 이야기들을 읽고 싶다면? 이제 해양도서관으로 가시면 될 것 같아요!

해양문학가협회 도서기증 협약식
해양문학가협회 도서기증 협약식
line

바다의 도시 부산에 위치한 국립해양박물관! 앞으로는 온라인상에서도 만나보실 수 있게 됩니다!
2018년 3월, 박물관은 구글과 함께 협업하여 ‘구글 아트 앤 컬처’ 페이지를 오픈했습니다. ‘구글 아트 앤 컬처’는 박물관에 대한 소개와 다양한 전시자료를 공개하는 온라인 전시공간인데요. 박물관은 이 공간을 통해 기존 전시와 연계한 이야기를 선보이게 되는데요.
그 첫 번째 이야기로, 얼마 전 종료된 ‘해양명품 100선, 바다를 품다’ 기획전시를 보실 수 있어요.
한정된 전시기간으로 아쉬우셨던 분들, 이제 구글 아트 앤 컬처에서 그 아쉬움을 달래보시면 어떨까요?

구글 아트 앤 컬처 페이지 오픈
구글 아트 앤 컬처 페이지 오픈
line

바다를 무대로 신나는 모험이야기를 들려주는 해양애니메이션!
국립해양박물관은 작년에 이어 올해에도 어린이들을 위한 ‘해양애니메이션 씨어터’를 마련했습니다.
독도수비대 강치, 바다탐험대 옥토넛을 비롯해 다양한 작품들을 감상하실 수 있는 기회! 매주 목요일과 토요일에 진행되는 해양애니메이션 씨어터, 많은 관심 부탁드려요~

해양애니메이션 씨어터 국립해양박물관 대외협력팀 이선아
해양애니메이션 씨어터
전체기사 보기
교육행사
박물관 일정표
이벤트
박물관 소식
해양 칼럼
해양유물 이야기
해양생물 이야기
해양전시 이야기
박물관 人터뷰
나도 해양인